오랜만에 꺼낸 케녹스 자동 필름카메라

스마트폰에 탑재된 카메라의 성능이 갈수록 향상되면서 컴팩트카메라의 자리가 많이 좁아졌다. 아니, 카메라가 있을 자리가 좁아졌다고 하는 것이 맞겠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하이엔드 카메라, 미러리스, DSLR 등의 다양한 카메라 라인이 지속적으로 출시하며 일부 일반유저들과 마니아층의 욕구를 충족시키고 있다.

나 또한 DSLR, 미러리스, 스마트폰 카메라를 주로 사용하지만 이유 없이 갑자기 생각난 삼성 케녹스 자동 필름카메라를 집 안 창고에서 찾아 꺼내보았다. 필름카메라라고 하니 상당히 클래식한 SLR을 생각할 수 있지만 사실 나름 세련된 자동 필름카메라다.

ISO, 조리개, 셔터스피드 등 SLR과 같이 세부 설정을 할 수 없는 완전 자동 똑딱이 필름카메라지만 필름카메라만의 감성은 분명 이 카메라도 담을 수 있으리라 생각하기 때문에 기분 좋게 카메라를 이리저리 만져보며 앞서 주문한 필름들을 기대해본다.

빠른 것만 추구하는 현재에서 과거의 필름카메라를 사용한다는 것이 불편할 수 있지만 그만큼의 가치는 충분히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한 장의 사진을 촬영하더라도 더 깊이 생각하고 더 찬찬히 살펴볼 수 있으니 여유를 배울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하며 벌써부터 필름카메라로 사진을 촬영할 생각에 설렌다.

You might also like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