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탭S3’와 ‘갤럭시북’ 공개

26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MWC2017 개막을 하루 앞둔 날 삼성전자가 갤럭시탭S2의 후속이라 할 수 있는 프리미엄 태블릿인 갤럭시탭S3와 윈도우 기반 투인원 태블릿 갤럭시북을 공개했습니다. 이번에 공개한 갤럭시탭S3와 갤럭시북은 HDR영상 재생,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 스마트기기간의 콘텐츠 공유 앱인 ‘삼성플로우’를 지원하며 S펜을 기본 제공합니다.

♦ 갤럭시탭S3와 갤럭시북, S펜 기본제공

삼성전자의 갤럭시탭S3와 갤럭시북은 S펜을 기본으로 제공합니다. 갤럭시 노트 시리즈에서만 제공했던 S펜을 지원하고 기본으로 제공한다는 점에 많은 이들이 만족하고 있습니다. S펜은 0.7mm 펜촉으로 4096단계 필압을 인식하여 보다 정교하고 섬세한 표현이 가능하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 갤럭시탭S3, AKG 음향기술 적용

갤럭시탭S3는 삼성 태블릿 최초로 AKG 음향기술을 적용하였으며 4개의 스테레오 스피커를 탑재하여 입체적인 사운드로 멀티미디어를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AKG는 하만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로 다양한 음향제품을 보유하고 있는 브랜드로, 여러 유명 아티스트들에게 사랑 받고 있습니다. 이러한 AKG와 삼성전자의 시너지 효과는 멀티미디어 라이프를 즐기는 데 있어 상당히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판단됩니다.

♦ 7세대 인텔 프로세서 탑재한 갤럭시북

삼성전자의 새로운 태블릿 라인인 갤럭시북은 7세대 인텔 프로세서와 윈도우10을 탑재하였으며 분리형 키보드를 탑재한 프리미엄 태블릿입니다. 키보드와 태블릿이 있었던 유출 사진은 갤럭시탭S3가 아니라 갤럭시북이었던 것으로 드러났는데요, 갤럭시북은 멀티미디어 기능보다는 생산성 향상에 더욱 집중한 제품이라 보면 됩니다.

♦ 갤럭시북과 S펜의 무궁무진한 활용도

삼성전자의 갤럭시북은 다양한 소프트웨어와 결합하여 활용도를 넓힐 수 있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S펜으로 윈도우 10 운영체제를 보다 생산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데요, 특히 갤럭시북으로 포토샵 작업을 할 때 S펜의 성능과 표현력을 모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이렇게 삼성전자에서는 ‘갤럭시탭S3’와 ‘갤럭시북’ 두 종류를 공개하였는데요, 용도에 맞게 원하는 제품을 골라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 판단되면서도 삼성전자가 태블릿 라인을 최종 정리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갤럭시 탭 프로와 비슷한 갤럭시북이 출시됨에 따라 태블릿 라인의 조정이 일부 있을 것으로 판단됩니다.

You might also like

댓글 남기기